이정욱 발표자료

[레벨:0] 09이정욱, 2014-03-26 00:28:22

조회 수
503
추천 수
0

EBS 다큐멘터리에서 했던 상황에 따른 행동의 변화 실험의 예를 사용하여, 대세순응이 왜 일어나게 되는지에 대해서 근거로 사용하였습니다.

심리학적인 문제이기 때문에, 깊게 들어가지는 않으나 실험결과를 토대로 왜 이런 현상이 일어나는지에 대해서 생각해 보았습니다.

5 댓글

[레벨:0] 10박혜리

2014-03-26 19:12:56

저도 EBS 다큐 예전에 흥미롭게 봤는데 예시로 드니까 더 와 닿네요 ^^ 韓国人と比べて日本人のファッションは相当個性が強いと知られていますが、大勢順応する日本の文化の中で、ファッションだけはそうではないのはなぜでしょうか。発表者の個人的な意見でも構いません。

[레벨:0] 12임지영

2014-03-26 19:42:21

저도 이것과 관련한 다큐를 본 기억이 있는거 같아요ㅋㅋ 대세순응이라는 단어가 생소한데 다큐내용 생각하니까 확 와닿네요.


[레벨:0] 08권태욱

2014-03-26 23:49:30

자료 재미있게 보았습니다. 윗분들처럼 저도 본 자료라 친숙하네요. 여기서 질문입니다. 늦은 시간에 질문 남기는거라 일본어 및 한국어로 쓰겠습니다.


와를 지키기 위해서 일본인들은 특히 더 대세순응에 따른다라고 되어있는데, 이러한 대세순응 문화의 문제점은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나요?


和を守るために、特に日本人は大勢順応するんだと書いてありますが、こんな大勢順応文化の問題点は何だと思いますか?

[레벨:0] 11유성재

2014-03-27 02:01:15

^^... 발표 준비 수고하셨습니다. 좋은 자료 감사합니다. 너무 늦게 남기게 되어 한글도 함께 적어봅니다. 


1. 大勢順応の例として、第2次大戦の神風特攻隊の例を挙げていますが、それを大勢順応したと分析するのは無理があると思います。なぜなら、戦争という特別な状況や軍隊の命令体系(命令に従うのが大勢順応?)などの下で、神風特攻隊に出戦したことが、日本人は大勢に順応しやすいだからだというのはよく理解ができません。そうではなければ、もし、神風特攻隊のような「ありえない作戦」の会議とかで反対意見があったにもかかわらず、大勢に順応して賛成してしまうとかの例がもっと適切ではないでしょうか。


2. まとめの部分で、日本人は「和」を重視するため、大勢に逆行することはなかなか難しいといいましたが、ここから、「和」と「大勢」の関係が気になりました。なぜなら、私は「大勢」というのは、あまり良いイメージ(-イメージ)ではないし、そして、「和」というのは、日本固有の精神、(たぶん、ここでは調和の意味だと思いますが)良いイメージ(+イメージ)だと考えていたからです。言い換えると、日本精神を重視するため、大勢に順応する? ちょっと、おかしいと思いました。



1. 대세순응의 예 중에 하나로 카미카제 특공대의 예를 들고 계신데, 카미카제 특공대가 일본인은 대세에 쉽게 순응하기 때문에 일어난 것으로 보는 것은 무리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왜냐하면, 전쟁이라는 특수한 상황 혹은 군대의 명령체계(명령에 따르는 것을 대세순응?)등이 존재했기 때문에 단순히 대세에 따랐기 때문에 카미카제 특공대를 했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그게 아니라면 혹시, 카미카제 특공대와 같은 [말도 안되는 작전]의 회의 같은 곳에서 반대의견이 존재하여도 찬성해버리고 말았다와 같은 예가 적절한 것은 아닐까요.


2. まとめ 부분에서, 일본인은 [和]를 중시하기 때문에 [大勢]를 역행하는 것은 쉽지 않다고 하셨는데, 그렇다면 여기서 [和]와 [大勢]의 관계에 대한 의문이 생겼습니다. 왜냐하면, 저는 [大勢]는 주로 안 좋은 이미지(-이미지)라고 인식하고 있고, [和]라고 하는 것은 일본 고유의 정신(아마 여기에서는 조화를 의미하는 것으로 이해되지만) +이미지으로 이해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바꾸어 말하면, 일본 고유의 정신때문에 대세를 거스르는 것은 어렵다?  조금 이상하다고 생각했습니다. 

[레벨:0] 10강희원

2014-03-27 08:08:12

발표 자료 잘 봤습니다^^ 질문을 늦게 올려서 죄송합니다 ㅜㅜ

韓国にも大勢順応というところがあると思いますが、日本人は和を守るためだとしたら韓国人の場合はどうでしょうか?


Board Menu

목록

Page 5 / 1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1

1-4 안세연 발표자료

  • file
[레벨:0]10안세연 2014-05-08 399
100

2-2 김영준 발표자료

  • file
[레벨:0]09김영준 2014-05-07 408
99

2-8 박혜리 발표자료

  • file
[레벨:0]10박혜리 2014-05-04 442
98

1-3 유성재 발표자료

  • file
[레벨:0]11유성재 2014-05-03 438
97

박태연縁발표자료

4
  • file
[레벨:0]11박태연 2014-04-08 476
96

김주은 和사상 발표자료+요약발표+레포트

2
  • file
[레벨:0]11 김주은 2014-04-08 477
95

유성재 根回し 발표자료

4
  • file
[레벨:0]11유성재 2014-04-08 482
94

안세연 발표자료

3
  • file
[레벨:0]10안세연 2014-04-01 507
93

임지영-연공서열 발표 자료입니다.

1
  • file
[레벨:0]12임지영 2014-04-01 518
92

김영준 발표자료입니다.

2
  • file
[레벨:0]09김영준 2014-04-01 440
91

終身雇用발표 박희채 +중간레포트 + 2차발표자료

4
  • file
[레벨:0]08박희채 2014-04-01 570
90

오목문화-참조논문

  • file
[레벨:7]81박용구 2014-03-27 431
89

이정욱 발표자료

5
  • file
[레벨:0]09이정욱 2014-03-26 503
88

권태욱 발표 자료입니다 - 모방

6
  • file
[레벨:0]08권태욱 2014-03-25 488
87

박혜리 발표자료

4
  • file
[레벨:0]10박혜리 2014-03-23 539
86

신지현 발표자료

3
  • file
[레벨:0]11신지현 2014-03-19 470
85

강희원 발표자료

1
  • file
[레벨:0]10강희원 2014-03-19 460
84

한아름 발표자료+중간레포트

3
  • file
[레벨:1]10한아름 2014-03-18 512
83

김현준 발표자료 및 레포트+중간 레포트+기말 레포트

  • file
[레벨:0]10김현준 2013-04-08 1022
82

이진경발표자료및레포트

  • file
[레벨:0]10이진경 2013-04-08 937
Top